수미네 반찬 어묵우동 레시피 만드는법
댓글 0 조회   34121

애플민트
쪽지 보내기 게시글 보기
수미네 반찬 어묵우동

만드는법

레시피

재료(1.5-2인분)



우동사리 1개



다시팩 1개+물 700ml~



진간장 2숟갈

국간장 2숟갈

소금 1작은술



사각 어묵 4장



애호박 껍질만

표고버섯 2개

모둠어묵 3-4개

대파 1/2개

청양고추 1/2-1개

홍고추 약간



면요리의 시작은 일단 육수 내기 부터이죠?

다시팩 하나 넣고 끓이라고 하셨으나 저는 없으므로

마른 팬에 덕어둔 멸치와 다시마,

마른 홍고추 까지 넣어 푹 끓여 주었습니다.



700ml물을 우려주면 양이 조금 줄어 듭니다만

대량 제조해서 다른데 사용하면 되니 넉넉하게 준비하셔도 좋겠습니다.^^



들어가는 부재료 준비

사각 어묵 외에는 분량이 잘 나와있지 않아서 대강 넣어 봅니다.




사각어묵을 준비해서 짧은 쪽 어묵을 잡고

돌돌 말아 칼로 얇게 잘라 면처럼 만들어 줍니다.



종합어묵의 다양한 모양 좋아하는 취향대로 준비해 줍니다.

 

애호박도 길이로 준비하는데

애호박 껍질만 저며 잘라 길이로 준비해요.

저는 채칼로 솩솩 밀어서 길이로 준비해 봅니다.



표고버섯 2개는 밑동 잘라내고 슬라이스로 썰어 준비해 줍니다.

(생표고의 식감이 쫄깃하니 참 좋더라구요.)


 
대파도 길이로 준비해 줍니다.

저는 맨 마지막에 올려볼까 싶어서

찬물에 담구어 아린맛을 우려내주었지만

맘이 바뀌어 파르르 마지막 단계에서 넣어 끓여 주었어요.



청양고추 홍고추 어슷 썰어

재료 준비 대략 완료!!입니다.



우동사리 저는 냉장면을 준비해 봅니다.



(사*보다는 풀무원, CJ가 맛있는 것 같아요. 개인 입맛이니~~^^')



냉동제품으로는 일본 사누끼 수입 냉동면이 있고,,,

노*랜드 우동면이 있더라구요.



1인분 기준

멸치다시마 우린 물 600ml~로 해서

수미샘의 진간장 2숟갈, 국간장 2숟갈

부족한 간은 소금으로 1작은술 추가하라고 하니



간장을 하나씩 넣어보고 입맛에 맞게 추가해 가며 조절해 주시면 될 것같아요.



어묵도 끓이면 염도 단맛 M.S.G 맛이 우러나니까

완전히 짜게는 간을 잡을 필요는 없을 것 같습니다.



간 잡은 멸치 다시마 우린 국물에

펄펄 다시 끓어 오르면 우동면 넣어주고,,,



표고버서 넣고, 모둠어묵 넣고

(이 부분은 끓이고 난 소감 부분에서 추가로 얘기 할께요. ㅋ),,,



애호박껍질 넣어주고,,,

사각어묵을 너무 빨리 넣으면 퍼져 [출처] 수미네 반찬 어묵우동 레시피 만드는법|작성자 레지나

맛이 없다고 하니 맨 마지막에 넣어 준다는 생각으로

애호박 까지 넣고 우르르 잘 끓여 주었어요.



숙면인 우동면 밖에는 2분 20초인가 삶으라고

적혀 있지만 조금 더 끓여주어야 적당하게 잘 익어 맛있더라구요.



맨 마지막에 사각어묵 채썬것 넣어주고,,,



청양고추 홍고추 넣어주고 대파채 넣어 마무리 해 줍니다.



사실 애호박을 손으로 길이로 길게 얇게 썰기는 편하지 않으니

그냥 채썰기 얇게 해서 넣으셔도 될 것 같아요.



면이 기니 어묵, 애호박, 대파, 등 모두 길게

썰어보자로 레시피를 진행한 것 같은데

부드러운 부재료라 길이로 감기지 않아도 된다 싶습니다.



수미네 반찬 어묵우동 레시피

위의 재료로 만들면 재료들이 무척 많아서 두그릇으로 나누어 먹어도 되요.

하지만 2인분으로는 육수 양을 늘리고 토핑 재료를 약간 더 늘려서 만들면 되는데요,

약간 아쉬울수도 있겠습니다.



1인분으로는 참 많이 푸짐푸짐 합니다.



멸치다시마 우린 국물에 간장 간에

쫄깃한 버섯과 채소 씹히는 맛, 어묵 집어 먹는 맛이 좋아요.



레지나의 조리 코맨트!!

하지만 한가지 부분을 팁으로 말씀 드리고 싶은데요,,,



모둠어묵을 사리 넣고 넣어서 2-3분 끓여서는

어묵탕의 보드라운 식감이 안나고

덜 끓어서 속은 단단하더라구요.

사각어묵이랑 모둠어묵 모두 끓는 물에 샤워를

했어도 그렇더라구요.



그러므로 육수에  모둠어묵을

처음부터 넣어 끓이면서

면 넣고,,,채소 넣고 진행하면서

끓여주면  적당히 부드러워  먹기가 좋더라구요.
이 게시판에서 애플민트님의 다른 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