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남의 광장 시래기밥 백종원 양념장 레시피
댓글 0 조회   33856

애플민트
쪽지 보내기 게시글 보기
맛남의 광장 시래기밥 백종원 양념장 레시피 굿!

재료

1시간 동안 불린 쌀 3컵,

삶은 시래기 2컵,

평소 밥하듯 물을 준비하라고~

간 돼지고기 1컵(200ml),

대파 1/2대,

다진 마늘 1수저,

시판 된장 1수저,

국간장 2수저,

들기름 2수저



(저는 쌀 300ml), 밥물 300ml

나머지 부재료들은 같은 양을 하고 밥을 앉힐 때는 양념된장시래기를 반만 넣어 앉혔답니다.

2~3인분 될 것 같아요.



양념장

대파 혹은 쪽파,

 청양고추, 간마늘 1수저,

고춧가루 2수저, 통깨 1수저,

 자작자작하게 진간장,

참기름 한바퀴



먼저 쌀은 씻어서 1시간 불려 줍니다.

저는 30분만 불렸어요.

 

시래기는 마트나 시장에 가면

삶아 파는 시래기를 준비하셔도 좋고

저처럼 손질해 둔 것이나 냉동유통하는 것 쟁여두면 간편하게 사용하기 좋더라구요.



시래기 물기 꽉 짜서 준비하고,

 쫑쫑 썰어 2컵 분량으로 준비해 줍니다.

종이컵 가득 두컵 약간 넘는 분량인 것 같네요. 사실 넣기 나름이니 자유롭게 해 주세요. ^^



대파는 반대 다져 준비하고,

(저는 한대를 다져 준비했어요.)

다진 돼지고기 1컵 분량 준비해 줍니다.



시판된장 1, 간 마늘 1, 들기름 3, 국간장 2수저 준비해 줍니다.

(국간장은 짤 수 있으니 조금씩 적게 넣는 편이 양념간장도 좀 넉넉히 넣어 비벼 먹으면 좋으니 조절해 주세요.)



돼지고기와 대파 다짐 분량의 양념을 조물조물 버무려 섞어 줍니다.

 

쌀은 반으로 줄이고 이 시래기된장무친 것은 다 사용하려다 지나치게 많다 싶어서 반 조금 안되게 덜어 두었어요.



얼려서 다음에 다시 만들어 먹거나

저것만 자글자글 물 넣고 끓여서 반찬으로 먹어도 되겠다 싶어요.



불려놓은 쌀 물기 쫙 거두어

밥솥에 쌀을 앉히고

양념 시래기 올리고,,,



물은 평소하던 대로 물을 넣으라고 했지만

시래기 나름 꽉 짜서 물기를 거두었지만 물기가 있고, 돼지고기도 수분이 있고,,,

그래서 저는 300m l쌀을 불려서

물도 300ml이 평소 밥물 량이지만



260ml정도로 물을

살짝 줄여서 밥을 앉혔더니

되지도 질지도 않게

딱 맞춤 맞게 되어 좋더라구요. ^^

참고가 될까 싶어 적어 놓아 봅니다.

 

밥솥이 10용이 아닌 최대 5공기가 채 안되는 작은 사이즈 밥솥이라

시래기 층이 나름 두꺼우니

쌀 위로 꽉 매워버리면

수증기가 위아래도 골고루 전달이 안될 수도 있겠다 싶어서

가운데 구멍을 살짝 벌려 주었어요. ㅋ



일반 백비밥 취사이지만 강으로 해서 16분 설정으로,, 일반 취사했어요.

 

양념장 만들기

대파 송송, 청양고추 송송(생략), 고춧가루, 간 마늘, 통깨, 간장, 참기름넣어 골고루 섞어 줍니다.



간장과 참기름을

맨 마지막에 넣어

빡빡한 농도가 되게 섞어 주면 좋아요.

요 양념장 맛있더라구요.

기본 갖은 양념이지만요.^^

 

와우 취사 완료

리얼리티~~가~~

 

골고루 위아래 잘 섞어서



그릇에 담아

 

반찬 있는 것 없는 것 모두 꺼내서,,,

차려 보았어요.

 

사실 양념장이 필요 없이 간이 좋아요.

그래도 충분히 먹다가 간장양념장 비비면

또 새로운 맛이라 맛있긴 하더라구요.



양세형씨가 양념간장은 나중에 비비고 처음엔 이 밥만 먼저 즐기라고 하더라구요.



완전히 밥맛이 달라진다고,,,

저도 따라서 ^^해보았는데

둘다 맛있긴하네요.
이 게시판에서 애플민트님의 다른 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